페이스북 좋아요 클릭하고 픽스 프라임 넥밴드 이어폰 받자!

앱스토리 매거진 리뷰 메뉴에 대한 컨텐츠

리뷰 내용과 배너

  • 구독하기

르노 삼성 트위지의 트림과 외부 디자인 살펴보기

기사 입력시간 : | 원수연 기자

빠르고 정확한 it 뉴스 앱스토리 빠르고 정확한 it 뉴스 앱스토리

[트위지 기사 한눈에 보기]

-400만원 대로 구매할 수 있는 트위지, 보조금 어떻게 받나?

-트위지와 같은 2인승 전기 자동차, 어떤게 있을까?

-르노 트위지, 해외에선 이렇게 튜닝한다


트위지에 대한 자세한 이야기,

오디오로 간편하게 듣기

르노 삼성 전기차 트위지, 가격부터 속도까지 돌아보기


[르노 삼성 트위지, 동영상으로 만나보기]

초소형 전기차 '삼성 르노 트위지' 기본 스펙부터 자동차 배터리 충전까지! 상세 후기

초소형 전기차 '르노 삼성 트위지' 내부 살펴보기

미니 전기차 '르노 삼성 트위지' 외부 실물 상세후기


스마트 전기차 '삼성 르노 트위지' 주행기

Intens와 Cargo 트림 간의 차이

지난주 트위지와의 첫 만남을 공개한 바 있다. 오늘은 트위지의 외형을 위주로 소개하는 시간을 가지려고 한다. 우선 트위지의 사양에 대해 간단히 알아보자. 트위지는 전기차로, 리튬이온배터리를 사용한다. 정격전압은 52.5V 129Ah며, 완전히 충전하는데 걸리는 시간은 약 3시간 30분이 소요된다. 트위지는 두 가지 라인업이 선보이고 있는데, 첫 번째는 2인승인 Intens이며, 두 번째로 뒷좌석이 없고 대신 적재함이 추가된 Cargo 모델이 있다. 출시 가격은 Intens가 1,500만 원이며, cargo가 1,550만 원으로 Intens보다 50만 원 더 비싸다.


Intens와 Cargo는 뒷좌석과 적재함의 유무 차이뿐만 아니라 몇몇 차이점이 있다. 우선 Intens가 투톤 보디를 사용하지만 Cargo는 단색으로 출시되며, Intens가 투톤 알로이 휠을 사용하는 것과는 달리 Cargo는 스틸 휠에 휠 커비를 씌워서 보디 색상과 휠의 차이로 외형만으로도 구분이 가능하다. 이외에는 두 트림 간의 차이는 내장재 정도 이외에는 거의 없다고 볼 수 있다.



노출되어있는 서스펜션


와이퍼 하나로 끝

트위지의 앞 유리에는 와이퍼가 하나뿐이다. 보통 경차라고 해도 두 개의 암과 와이퍼가 달려있지만, 트위지는 워낙 작은 보디를 가지고 있어서 하나의 와이퍼로도 전면 유리를 닦을 수 있다. 전면 유리 아래쪽에는 전조등과 방향 지시등이 있고, 앞바퀴를 덮고 있는 펜더는 일반 자동차처럼 일체형이 아니라 보디에서 완전히 떨어져 있는 모습이다. 손상이 있을 때 펜더의 교체는 훨씬 수월하지 않을까 예상된다.

펜더와 보디의 사이에는 로어암이나 쇼크업소버, 스프링 등 서스펜션 부속이 그대로 노출되어 있다. 일반적인 자동차에서는 차체에 가려져 보이지 않는 이러한 부분이 노출되어있기 때문에 트위지가 좀 더 약해 보이고 무언가 완성되지 않은 느낌이 들 수도 있다.

노출되어있는 서스펜션 부품들

창문이 없다?!

트위지를 처음 접했을 때 받을 수 있는 충격 중 하나가 바로 창문이 없다는 점이다. 트위지의 기본 구성에는 양쪽 도어 윗부분에 창문이 아예 없는 상태로 뻥 뚫려있다. 눈이나 비가 오면 당연히 실내로 고스란히 유입된다. 뿐만 아니라 벌레도 들어올 수 있고, 누군가 지나가다가 문을 열어보거나 오물을 실내로 투척할 수도 있는 노릇이다. 해외에서는 이에 대한 대비로 애프터마켓에서 몇몇 형태의 창문을 판매하기도 하는데, 국내 출시 모델에는 옵션으로 지퍼식 창문을 선택할 수 있다.

지퍼식 창문 옵션 추가

하지만 보다시피 지퍼식 창문 옵션을 추가하더라도 뒤쪽 일부가 오픈되어 있으며, 창문을 열고 닫기도 상당히 번거롭다. 당장 장마가 시작된 국내에서 이 점이 어떻게 문제를 일으킬지 걱정이 되기도 하지만, 겨울철에야말로 무언가 대비책을 세워야 하지 않을까 싶다.

창문을 열고 주행하는 모습

후진에 필수, 후방 감지기

트위지의 뒷부분을 보면 르노의 커다란 마름모꼴 로고와 트위지의 로고가 정중앙에 보인다. 로고 위에는 후진등이나 제동등이 가운데에 몰려있는 것을 볼 수 있는데, 뒤쪽에서 볼 때 차량의 가장자리 일부만 보이는 상황에서는 후진이나 정지 상태를 확인하기 어렵다는 단점이 있다. 방향 지시등은 양쪽 끝부분에 위치해 있어서 확인이 쉽다. 물론 일반적인 자동차가 펜더가 있는 양쪽 끝부분에 방향 지시등이 있는 것과 비교해보면 이 역시 다소 좁게 있는 셈이지만 말이다.

뒷면 하단에 있는 번호판의 양옆에는 후방 감지기가 장착되어 있다. 트위지는 뒷유리가 없는 관계로 후진할 때 후방 확인이 상당히 어려운 편이기 때문에 후방 감지기는 필수라고 할 수 있다. 물론 후방 감지기가 아니라 후방 카메라가 장착되어 있다면 더욱 좋겠지만, 후방 카메라를 달게 되면 확인을 위한 모니터도 필요하게 되어서 기본적으로는 감지기만 부착된 상태로 판매되고 있다.



220V 가정용 콘센트로 충전

트위지를 처음 접했을 때 궁금했던 점 중 또 하나는 충전 방법이었다. 일반적인 전기차나 전기를 사용하는 하이브리드 차량의 경우 전용의 고속 충전 단자를 사용하고 있으며, 변환 케이블을 이용해 가정용 220V 단자에 연결하는 완속용 충전단자를 사용하기도 한다. 트위지는 별도의 충전 케이블을 단자에 연결하는 방식이 아니라 자체적으로 케이블이 연결되어있는 형태를 취하고 있다. 트위지의 충전 케이블은 차량의 전면부에 있는 커버 안쪽에 숨겨져 있다.

커버를 열면 왼쪽에는 워셔액을 넣는 곳이 있으며, 오른 편에 오렌지색 케이블에 달려있는 익숙한 220V 가정용 플러그가 들어있다. 케이블의 길이가 제법 길어서 약간 떨어져 있는 콘센트에도 무리 없이 연결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오늘은 간단하게 트위지의 외형에 대해 살펴보았다. 다음 시간에는 트위지의 실내를 살펴볼 계획이다.

[트위지 기사 한눈에 보기]

-400만원 대로 구매할 수 있는 트위지, 보조금 어떻게 받나?

-트위지와 같은 2인승 전기 자동차, 어떤게 있을까?

-르노 트위지, 해외에선 이렇게 튜닝한다


원수연 기자 press@appstory.co.kr

최신 IT 정보가 궁금하시면 CLICK

    요즘 뜨는 신상

    오늘의 HOT 뉴스, 이거 보셨어요?

      많이 본 리뷰기사

        오늘의 동영상 기사

          앱스토리몰 친절 톡 [채팅 상담] 상담하실 분야를 선택해주세요. 전문 상담원이 친절히 답변 드리겠습니다.

          앱스토리몰 회원 여부 체크 모달창

          친절톡 상담원이 접속하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