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좋아요 클릭하고 픽스 프라임 넥밴드 이어폰 받자!

앱스토리 매거진 서브메뉴와 해당 메뉴에 대한 컨텐츠

데일리 뉴스 내용과 배너

  • 구독하기

해외구매 결제 피싱 문자 기승, 대처법은?

기사 입력시간 : | 원수연 기자

빠르고 정확한 it 뉴스 앱스토리 빠르고 정확한 it 뉴스 앱스토리

해외구매 결제 피싱 문자가 기승을 부려 주의가 요구된다. 최근 활개를 치고 있는 해외구매 결제 피싱 문자는 구매한 적 없는 결제 내역이 주로 국제전화 번호를 통해 전달되는데, ‘아마존’이나 ‘이베이’ 등 해외 유명 쇼핑몰을 사칭하거나 ‘굿데이’, ‘PAY쇼핑’ 등 알려지지 않은 특정 쇼핑몰의 이름 또는 쇼핑몰 이름 없이 단순히 ‘해외직구’로 표기되기도 한다.


이러한 해외구매 결제 피싱 문자는 수십만원에서 수백만원의 결제 내역이 함께 오는 경우가 많은데, 문자 메시지를 받은 사용자들이 본인이 구매하지 않은 내역이 결제되었다는 내용에 놀라 문자 메시지에 있는 고객센터나 소비자원 전화번호를 통해 연락하면 결제 취소를 위해 인증번호를 입력하라고 거나 쇼핑몰 웹사이트 주소를 알려주며 접속을 유도한다.


사용자가 자신의 문자 메시지로 전달된 인증번호를 알려주면 이를 통해 사용자의 계정을 탈취한 뒤 해외에서 부정결제에 사용되기도 하며, 결제 내역을 확인하고 구매 취소를 하기 위해 상담사가 알려준 쇼핑몰 웹사이트에 접속하면 위장 쇼핑몰을 이용해 사용자 스마트폰에 악성 앱을 설치해 문자 메시지와 연락처, 사용자의 위치정보를 탈취해 보이스피싱에 활용되기도 한다. 비슷한 수법으로는 해외결제 문자를 받고 고객센터로 확인전화를 걸면 계정 탈취 범죄가 의심되니 사법당국에 신고해주겠다고 한 뒤 검찰이나 경찰을 사칭하는 일당이 전화를 걸어와 계좌정보를 묻거나 이체를 하도록 유도하는 방식도 사용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가짜 쇼핑몰로 연결된 링크를 문자 메시지에 삽입하던 예전과는 달리 최근 활개를 치고 있는 위와 같은 스미싱 문자는 사용자가 직접 전화를 걸도록 유도한다는 점이 특징인데, 사용하지 않은 해외직구 문자 메시지를 받는다면 문자 내에 있는 연락처로 전화를 하지 말고 카드 결제 내역이나 계좌이체 내역을 직접 확인해보는 것이 좋다. 금융감독원과 한국소비자원 등 관계기관에서는 출처가 불분명한 문자메시지를 클릭하지 말고 바로 삭제할 것을 권하고 있으며, 피해가 의심될 때에는 경찰청이나 금융감독원, 한국인터넷진흥원을 통해 신고할 수 있다.


원수연 기자 press@appstory.co.kr

최신 IT 정보가 궁금하시면 CLICK

    요즘 뜨는 신상

    오늘의 HOT 뉴스, 이거 보셨어요?

      많이 본 리뷰기사

        오늘의 동영상 기사

          앱스토리몰 친절 톡 [채팅 상담] 상담하실 분야를 선택해주세요. 전문 상담원이 친절히 답변 드리겠습니다.

          앱스토리몰 회원 여부 체크 모달창

          친절톡 상담원이 접속하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