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좋아요 클릭하고 픽스 프라임 넥밴드 이어폰 받자!

앱스토리 매거진 포커스 메뉴에 대한 컨텐츠

뉴스 내용과 배너

  • 구독하기

HTML5 인스턴트 게임, 삼성전자도 참전?

기사 입력시간 : | 최덕수 기자

빠르고 정확한 it 뉴스 앱스토리

게임이라는 매체는 매력적이다. 다양한 방법을 통해 인간의 오감을 자극하며, 또 그렇기에 인류가 만들어낸 콘텐츠 중에서 가장 몰입감이 높은 것으로 평가된다. 중독적이라고도 할 수 있는 게임의 매력은 플랫폼을 서비스하는 입장에서도 구미가 당기는 콘텐츠가 될 수밖에 없다. 이용자들을 유치하고 또 반복적으로 플랫폼에 진입하게 하는 데 게임 이상의 역할을 해낼 수 있는 콘텐츠는 없다고 해도 무방할 정도기 때문이다.

삼성전자와 페이스북이

주목하는 게임은

실제로 많은 기업들은 게임을 통해 이용자를 유치하고, 또 플랫폼에 투자한 금액을 회수할 수 있었다. 네이버가 지금의 위치로 성장하는 데에는 한게임이 톡톡히 역할을 했고, 카카오톡 플랫폼의 수익화를 견인한 것도 카카오 게임하기 플랫폼이었다. 이는 스마트폰 중심으로 플랫폼들이 변모하고 있는 지금도 유효하다. 많은 기업들은 여전히 자신의 플랫폼을 대중들에게 선보이는 데에 게임을 전면에 내세우고 있다.

멀티미디어 기능이 강화된 표준화된 HTML 최신 버전, HTML5

이러한 가운데 글로벌 시장에서 플랫폼을 좌우하고 있는 기업들이 어느 하나의, 새로운 형태의 게임에 주목하고 있는 것은 짚어볼 필요가 있다. 글로벌 No. 1의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사인 페이스북, 전 세계 스마트폰 시장 1인자의 자리를 차지하고 있는 삼성전자 모두 어느 특별한 형태의 게임을 적극적으로 활용하는 중이다. 바로 ‘HTML5(Hyper Text Markup Language 5)’ 게임이다.

삼성전자와 페이스북이 함께 주목하고 있는 분야가 바로 HTML5 게임이다

HTML5는 2014년 10월 28일 표준화된 HTML의 최신 버전이다. 최근에는 HTML5의 의미가 상당히 넓어져 있는지라, W3C(World Wide Web Consortium, 월드 와이드 웹을 위한 표준을 개발하고 장려하는 국제 컨소시엄)에서 제시하는 HTML5 표준만이 아닌 최신 웹기술을 통틀어 칭하기도 한다. HTML5가 이용자 차원에서 이전 세대의 표준과 다른 가장 큰 차이점은 더욱 강력해진 ‘멀티미디어 기능’이 꼽힌다.





언제 어디서나 같은

콘텐츠를 즐길 수 있는

기존의 HTML이 텍스트와 하이퍼링크로만 표시될 수 있었던 것과는 달리, HTML5는 멀티미디어 재생, 위치 정보, 카메라 등의 하드웨어 직접 제어 등을 외부 소프트웨어 없이 웹 브라우저에 직접 구현할 수 있다. 이는 디바이스를, 브라우저 종류를 가리지 않는다. 스마트폰에서도, PC에서도 OS를 가리지 않고 어디에서건 동일한 결과물을 출력할 수 있다. 이로 인해 이전까지 활발하게 사용되던, 그리고 해커들의 좋은 표적이었던 어도비 플래시와 같은 플러그인들은 시장에서 퇴출되고 말았다.

플래시 게임, 웹 브라우저 게임들을 그래도 흡수한 HTML5 게임

멀티미디어를 위한 환경이 마련되었다는 말은 곧 ‘게임’을 제공할 수 있는 상황이 되었다는 말과 동일하다. 이전까지 플래시 환경에서 제작되고 제공되던 미니게임들이 자취를 감췄다. 대신 HTML5를 활용한 게임들이 시장에서 활발하게 시도되기 시작했다. 때마침 분 스마트폰 전환의 바람을 HTML5 게임은 제대로 탔다. PC에서와 동일한 퍼포먼스로, 스마트폰에서도 게임 콘텐츠를 즐길 수 있었기 때문이었다.

특히 우리나라 IP의 MMORPG HTML5판이 중국에서는 인기다

시장의 관심이 쏟아지면서, 플랫폼을 운영하는 거대 ICT 공룡들도 HTML5 게임을 주목하기 시작했다. 시장 초기에 HTML5 게임이 시장에서 성과를 거두기 시작한 곳은 중국이었다. 이전까지 ‘웹게임’이라고 불리던 중국의 거대 브라우저 게임들이 HTML5 게임으로 제공되기 시작했고, 또 이것들이 큰 수익을 거둬들였다. 현재 중국에서는 예전 플래시 게임들의 DNA를 가지고 있는 미니게임들은 물론, 코어 장르 게임들의 많은 수가 PC 클라이언트, 앱과 함께 웹 브라우저용 HTML5 게임으로 제공되고 있는 형국이다.

곳곳에서

실적을 거두고 있는

중국 외의 시장에서도 HTML5 게임은 주목을 받기 시작했다. 게임과 직접적인 연관이 없던 앱 플랫폼이 이용자의 체류시간과 재방문을 향상시킬 수단으로 게임을 꼽았는데, 앱 이탈 없이 게임을 제공할 수 있는 방법은 HTML5가 유일했고 이에 메신저, 금융, 엔터테인먼트, 통신사 등 다양한 앱 서비스들이 게임들을 도입하기 시작했다. 국내 1위의 포인트 OK캐쉬백의 앱 플랫폼 사업자인 SK플래닛은 국내에서 가장 빠르게 HTML5 게임을 앱 플랫폼에 도입한 기업이다. 지난 2015년부터 HTML5 게임 전문 업체와 협력하여 본격적으로 앱 사용자들에게 게임을 제공하기 시작했다. 2020년 현재 OK캐쉬백 앱에서 제공하는 게임 콘텐츠의 수는 70여 종에 이른다.

70여 종의 HTML5 게임을 제공하고 있다

멀티플렉스 영화관 프랜차이즈인 CGV의 경우, 자사의 캐릭터인 ‘파코니’를 활용하여 CGV 앱에서 게임 서비스를 운영했다. 또한 게임 서비스에 영화 홍보를 도입하기도 하는 등, 게임을 기존 서비스 연계하여 다양하게 활용했다.

CGV에서 두 번째로 선보이는 HTML5 게임 ‘파코니팡’

KT 또한 자사가 보유하고 있는 여러 플랫폼에 HTML5 게임 서비스를 도입 중이다. 자사 포인트 앱인 CLiP에서 게임들을 서비스하는 한편, 5G 기반 영상통화 앱인 ‘나를(narle)’에서도 여러 사용자가 동시에 즐길 수 있는 게임을 서비스하고 있다. 심지어 IPTV 올레에서도 플랫폼에 구애받지 않는 HTML5의 장점을 살려 서비스 중이다.

친구들과 인스턴트 게임을 즐길 수 있는 KT의 영상통화 앱, 나를

자사 포인트 앱 CLiP에서 HTML5 게임을 서비스 중이다

국민 메신저인 카카오톡에서는 ‘스낵게임’을, 그리고 또 다른 모바일 메신저인 라인은 ‘퀵게임’이라는 이름으로 서비스 중이다. 글로벌 시장으로 눈을 넓히면 세계 1위의 SNS를 서비스하는 페이스북이 있다. 페이스북은 ‘인스턴트 게임’이라는 이름으로 HTML5 게임을 제공하고 있다.

국내에서는 심의 문제로 아직 진출을 타진 중인 페이스북 인스턴트 게임

페이스북 인스턴트 게임은 2016년에 처음으로 시도됐다. 이스터 에그 이모티콘 뒤에 축구, 농구 게임을 숨겨놓고 HTML5 게임을 테스트하던 페이스북은 곧 누구나 게임을 론칭할 수 있는 오픈 플랫폼으로 인스턴트 게임 영역을 개방했다. 서비스 1년 동안 70개에 불과하던 페이스북의 HTML5 게임들은 이후 1년 동안 급격히 늘어나, 2018년 말 시점에는 6천 개 이상이 됐다. 2017년 11월부터는 게임의 수익화가 가능해지면서, 급성장한 HTML5 게임사들이 전 세계 곳곳에서 나타나기 시작했다.





삼성전자도 주목하는

HTML5 게임

글로벌 시장에서 스마트폰 시장 점유율 1위 기업인 삼성전자 또한 최근 HTML5 게임에 눈독을 들이고 있다. 삼성전자는 갤럭시 스마트폰 전용 앱인 게임런처를 리뉴얼하면서 HTML5 게임 서비스인 ‘인스턴트 플레이’를 선보였다. 처음엔 빅스비홈이라는 명칭으로 서비스되던 삼성 데일리도 리뉴얼을 거치면서 ‘인스턴트 플레이’를 사용자에게 노출하고 있다. ‘인스턴트 플레이’에서는 국내 HTML5 전문 개발 업체인 휴먼웍스, 모비게임이 초기 파트너로 참여하고 있다.

삼성 데일리와 제휴를 맺은 휴먼웍스의 게임엔

삼성전자가 삼성 데일리 및 게임런처를 통해서 게임엔의 콘텐츠를 제공하는 의도는 명확해 보인다. 게임이라는 콘텐츠가 가지고 있는 매력을 활용해, 자사 플랫폼의 이용도를 높이려는 것 말이다. 게임 서비스에 있어 중요한 지표 중의 하나가 ‘리텐션’이다. 당일 콘텐츠를 이용한 이용자들의 일자별 잔류율을 가리키는 말이다. 게임은 여타 콘텐츠에 비해서도 리텐션이 비약적으로 높은 콘텐츠기에, 이 글의 도입부에서 이야기한 바대로 플랫폼 운영사들에 있어서는 그 어떤 콘텐츠보다도 매력적이다.

▲HTML5 게임과 플랫폼의 접목은 앞으로도 계속 이뤄질 것으로 전망된다

HTML5 게임을 이용해 또 하나의 플랫폼을 구축하고 또 수익을 창출하고 있는 페이스북, 경쟁사에 비해 부족하다고 지적되던 자사 서비스 플랫폼을 강화하고자 하는 삼성전자, HTML5 게임을 이용해 이미 많은 효과를 본 페이스북과 같은 사례는 앞으로도 계속 나올 것으로 전망된다. 언제, 어디서, 누구나 동일한 콘텐츠를 누릴 수 있는 HTML5 게임은 현재의 시대에 딱 맞는, 어느 플랫폼에서건 최적화될 수 있는 즐길 거리이기 때문이다.


최덕수 기자 press@appstory.co.kr

최신 IT 정보가 궁금하시면 CLICK

    오늘의 HOT 뉴스, 이거 보셨어요?

      많이 본 리뷰기사

        오늘의 동영상 기사

          앱스토리몰 친절 톡 [채팅 상담] 상담하실 분야를 선택해주세요. 전문 상담원이 친절히 답변 드리겠습니다.

          앱스토리몰 회원 여부 체크 모달창

          친절톡 상담원이 접속하였습니다.